Logo
모엘
윤리는 늘 이상적인 영역에 있다. 모두가 윤리적인 행위를 하는 것은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눈에 보이지도 않고 이뤄낼 수조차도 없는 윤리적 이상을 상정하지 않고 그저 현실을 사는 사람들을 일반적으로 현실주의자라고 말하기도 한다. 현실주의자를 굳이 나눈다면 2가지로 나눌 수 있다. 먼저 지금의 비참한 현실을 그저 돌이킬 수 없는 사실로써 받아들여, 어떠한 미래의 변화 가능성도 품지 않는, 회의주의 및 비관주의 유형이다. 이들은 관조와 함께 냉철한 비판을 한다.
모엘
두 번째는 지금의 현실이 부조리하고 경쟁적이라는 걸 받아들여, 그 속에서 가용할 수 있는 모든 편법을 사용하여 승리를 독차지하려는 악인(론) 유형이다. 타인은 여기서 나의 승리를 위한 수단이 된다. 우리가 현실적이라고 말하고, 때로는 합리적이라고 부르는 것은 이쪽을 말하는 건 아닌가?
답글 0
앱에서 답글을 남겨보세요

앱에서 답글을 남겨보세요

앱에서만 동작해요
링크가 복사되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