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본인의 시선만큼만 세상을 바라볼 수 있다는 건, 타인과 부딪히며 살아야 하는 이 세상에서 큰 한계로 느껴지곤 해요. 서로가 서로를 온전히 이해할 수 있다면 어떤 세상이 올까, 생각해 본 적 있나요? 호기심이 많은 저에게는 이런 상상이 책을 읽는 원동력이 된답니다. 그래서 준비한 오늘의 큐레이션은 📚나와 타인에 대하여👩🏻‍🤝‍👨🏾예요! 그려지듯 생생한 소설 덕분에 나와 다른 사람을 한 뼘은 더 이해할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들 거예요.
(1) 공룡의 이동 경로 김화진의 <공룡의 이동 경로>는 친구 관계에 대한 연작 소설이에요. 단단한 뿔을 세 개나 가진 공룡 타투가 갑자기 내 몸에서 사라진다면! 여러분은 어떤 생각이 들 것 같나요? 공룡의 이동 경로를 따라 사람의 마음을 헤아려보는 시간을, 이 책을 통해 가질 수 있어요🦕 탁월한 마음 묘사 덕분에, 나와 다른 사람의 마음에 이렇게나 공감할 수 있나 싶었답니다!
🙌
1
답글 0
앱에서 답글을 남겨보세요

앱에서 답글을 남겨보세요

앱에서만 동작해요
링크가 복사되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