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에디
최악의 지원자 2위~5위까지 항목과 개인적인 의견을 이야기해보려고 해요. <최악의 지원자 2위 ~ 5위> 2위. 레퍼체크해 보니까 뭔가 석연치 않음 (54.5%) 3위. 이미지가 부정적임 (외모/옷차림/분위기/말투/건강상태 등등) (47%) 4위. 면접 시간에 지각함. (38.6%) 5위. 최근 3년간 3회 이상 이직함. (37.6%) 2위의 경우 보통 인터뷰 전형을 후 진행되는 만큼 빈도가 타 순위 항목보다 많지 않고, 후속 프로세스에서 확인되는 항목이지만 합류 후 미치는 임팩트를 생각했을 때 크리티컬 하기 때문일 것 같아요.
에디
마지막으로 회사가 성장하고 성과를 만들어 내기 위해서는 좋은 인재의 확보와 유지가 중요해요. 하지만 전반적인 조직의 우선순위를 볼 때 채용의 중요성 대비 합류 후 인재 유지의 중요성은 후순위가 되는 일이 많은 것 같아요. 합류 후 온보딩이 인재의 유지 전체를 의미하는 것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온보딩 이후 어떻게 관리할 것인가에 대한 회사 차원에서 시스템을 구축은 미비해요. 보통 온보딩 이후에 대한 책임은 조직의 리더에게 돌아가고 있고요.
답글 0
앱에서 답글을 남겨보세요

앱에서 답글을 남겨보세요

앱에서만 동작해요
링크가 복사되었어요